언론보도

제목 : '빅체인지 한국교회' 포항 컨퍼런스, "시대적 소명을 이루라“

작성일 : 2021-12-03 18:45
조회수 : 857
작성자 : admin

2021년 12월 2일 포항대도교회에서 미래교회연구소·온세대교육목회연구원·미션어웨이크주최

'빅체인지 한국교회'컨퍼런스가 2일 포항대도교회에서 최윤식 박사(사진) 등을 강사로 개최됐다.'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한국교회의 미래를 짚어보는 '빅체인지 한국교회'컨퍼런스가 12월 2일 오후 1시부터 포항대도교회(담임목사 임정수)에서 개최됐다.

이번 세미나는 미래학자 최윤식 박사와 최현식 목사가 최근 펴낸 '빅체인지 한국교회'를 바탕으로 위드 코로나 시대 시대적 사명과 새로운 목회 패러다임을 고민하기 위해 마련됐다.

문재진 목사(미래교회연구소)의 사회로 시작된 세미나는 임정수 목사(포항대도교회)의 기도에 이어 최윤식 박사(아시아미래인재연구소)가 '빅체인지 한국교회'를 주제로 주제강의를 진행했다.

이번 세미나는 미래학자 최윤식 박사와 최현식 목사가 최근 펴낸 '빅체인지 한국교회'를 바탕으로 시대적 사명과 새로운 목회 패러다임을 고민하기 위해 마련됐다.



최윤식 박사는 "한국교회는 성장기를 지난 뒤 코로나19 팬데믹을 만난 만큼 더 빠른 쇠퇴기를 경험할 우려가 크다"며 "하나님께서는 세상을 변화시키신 뒤에 교회를 빅체인지 하실 것이기에 교회 지도자들은 세상의 변화를 통찰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최 박사는 또 "코로나19로 인해 교회는 신뢰도 하락과 공동체 위기를, 성도는 심리적 경제적 충격 극심을, 사회는 경제위기와 양극화, 갈등과 대립 증가를 경험할 것"이라며 "신앙의 본질로 다시 돌아가기 위해서는 상당한 시간과 노력이 필요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최 박사는 특히, 한국교회가 빅체인지를 위한 새로운사역으로 '신중년 리트릿', '가정회복', '메타버스 영성', '통일준비', '지구회복' 등 5가지를 꼽으면서, "한국교회를 향한 중요한 시대적 소명이 될 것이며, 이 사역을 회복하고 지키고 세우는 교회는 새로운 부흥의 역사를 보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컨퍼런스에는 박성균 목사(미션어웨이크)와 이창근 목사(미션어웨이크), 김한원 목사(미래교회연구소) 등이 강사로 나섰다.



이어 박성균 목사(미션어웨이크)가 '빅체인지 내적치유'를 제목으로 코로나19 이후의 가정에 대한 강의를 전했으며, 이창근 목사(미션어웨이크)의 '청년사역 빅체인지'와 김한원 목사(미래교회연구소)의 'MZ세대의 관심을 끄는 교회'에 대한 강의가 진행됐다.

'빅체인지 한국교회' 컨퍼런스는 지난 11월 25일 대전선창교회를 시작으로 전국을 순회하며 8차례에 걸쳐 진행되며, 부산대연교회(3일)와 전주동신교회(7일), 서울연신교회(9일), 일산하늘빛광성교회(10일)에서 각각 마련될 예정이다.

한편, 이번 컨퍼런스는 아시아미래인재연구소, 미래교회연구소, 미션어웨이크, 미래사역네트워크가 주최하고, 미래교회연구소와 온세대교육목회연구원이 주관했다.

빅체인지 한국교회 포스터



관련기사 : https://christian.nocutnews.co.kr/news/5667748